skip to Main Content

9/25/2021 (출애굽기 35장)

‘무릇 마음이 감동된 자와 무릇 자원하는 자가 와서 성 막을 짓기 위하여 그 속에서 쓸 모든 것을 위하여 거룩한 옷을 위하여 예물을 가져 여호와께 드렸으니’ (출애굽기 35:21) 기쁨으로 자원하여 드려 지는 예배자로… 복음으로 변화되면 자연스럽게 나타나는 결과이다… 억지로 함이 아니라…

Read More

9/24/2021 (출애굽기 34장)

‘여호와께서 그의 앞으로 지나시며 반포하시되 여호와 로라 여호와 로라 자비롭고 은혜롭고 노하기를 더디 하고 인자와 진실이 많은 하나님이로라’ (출애굽기 34:6) 진실된 하나님의 속성을 알아야 하겠다… 하나님이 모세를 통하여 이스라엘 민족에게 계명과 규례를 주시면서 먼저 하시는 말씀이다… 돌판에 새겨 주신 계명과…

Read More

9/23/2021 (출애굽기 33장)

‘사람이 그 친구와 이야기함 같이 여호와께서는 모세 와 대 면 하여 말씀하시며 모세는 진으로 돌아오나 그 수종자 눈의 아들 청년 여호수아는 회막을 떠나지 아니하니라’ (출애굽기 33:11) 하나님을 매 순간 만나는 예배자로 세워져야 하겠다… 하나님을 만나는 곳 회막이라 한다. 이스라엘 백성…

Read More

9/22/2021 (출애굽기 32장)

‘백성이 모세가 산에서 내려옴이 더딤을 보고 모여 아론에게 이르러 가로되 일어나라 우리를 인도할 신을 우리를 위하여 만들라 이 모세 곧 우리를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낸 사람은 어찌 되었는지 알지 못함이니라’ (출애굽기 32:1) 나를 위한 신을 만들면 안 되겠다… 세상의 다른…

Read More

9/21/2021 (출애굽기 31장)

‘하나님의 신을 그에게 충만하게 하여 지혜와 총명과 지식과 여러 가지 재주로’ (출애굽기 31:3) 하나님의 부어주시는 성령의 힘으로… 하나님이 쓰시기 위하여 지명하여 택하시고 부르심을 본다(2). 그리고 하나님의 신을 그들에게 부어 주셔서 일을 감당하게 하신다고 하신다… 부르심을 받는 자들의 자격 조건이 없었다.…

Read More

북미주 KCBMC 제14대 3 차 정기 이사회 성료

북미주 KCBMC 제14대 3차 이사회가 애틀란타 존스 크릭 하얏트 호텔에서 지난 9월 16-18일 2박 3일 대면으로 열렸다. 27명의 이사 중 21명이 참석하여 은혜 가운데 진행되었다. 이번 이사회는 북미주 KCBMC의 나아갈 방향의 전환점이 되는 귀한 시간이었다. 이사회 순서의 진행을 차세대 yCBMC…

Read More

9/20/2021 (출애굽기 30장)

‘네가 여호와를 위하여 만들 향은 거룩한 것이니 너희를 위하여 그 방법대로 만들지 말라’ (출애굽기 30:37) 나의 방법이 아니라 하나님의 방법대로… 말씀 속에서 하나님을 만날 때에 하나님의 방법을 알 수 있다… 우리가 믿는 하나님은 말씀을 통하여 우리와 대화하시고 교제하시는 하나님이다. 말씀이…

Read More

애틀랜타 도시를 품게 된 것은 하나님의 크신 은혜입니다.

(매주 보내드리는 주간뉴스 특집으로 지회장 초대석을 마련했습니다. 40개 지회와 5개 준비 지회를 위하여 섬기시는 지회장님들을 소개하고 나누는 초대석에 많은 후원과 동참 부탁 드립니다.  – 사역지원센터 –) 지회장초대석 / 중부연합회 애틀랜타 지회장 이창향     자신의 소개를 간단히 부탁드립니다. 애틀랜타 지회를 섬기며, ‘부동산’업을 하고…

Read More

9/17/2021 (출애굽기 29장)

‘이는 너희가 대대로 여호와 앞 회 막 문에서 늘 드릴 번제라 내가 거기서 너희와 만나고 네게 말하리라’ (출애굽기 29:42) 매일 드려지는 산 제사의 예배자로 살라 하신다… 하나님이 이스라엘 민족에게 아주 구체적인 제사의 방법을 가르쳐 주신 것을 본다. 아침과 저녁으로 하나님…

Read More

9/16/2021 (출애굽기 28장)

‘너는 무릇 마음에 지혜 있는 모든 자 곧 내가 지혜로운 영으로 채운 자들에게 말하여 아론의 옷을 지어 그를 거룩하게 하여 내게 제사장 직분을 행하게 하라’ (출애굽기 28:3) 나는 거룩한 옷을 입은 제사장으로 살고 있는가?… 하나님 께서는 우리를 그리스도 안에서 너희는…

Read More
Back To Top